해변에서 심해어가 보이면 일단 대피해야 된다고?
본문 바로가기

해변에서 심해어가 보이면 일단 대피해야 된다고?

 

최근 강원도의 동해안지역에서 심해어가 잇따라 발견고 있다고 합니다. 심해어는 해변에서 사는 생물이아니라 '바다 깊은 곳에 사는 어류인데 이런 어종이 해변까지 올라왔다는 것에 대해서 많은 사람들이 궁금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런 심해어들이 해변까지 올라오게 되는 이유가 우리의 안전과 관려이 크기 때문에 주의해야 된다고 합니다. 


▶심해어란


심해어란 수심 200m 보다 깊은 바다인 심해에서 서식하는 어류를 총칭하는 말입니다. 일반적으로 심해어라고 해서 항상 깊은 바다에서만 사는 것이아니라 성장과정에서 혹은 먹이를 찾아 큰 수직이동을 하는 어류도 있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심해어라고 하는 용어에 명확한 정의가 있는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심해의 환경은 생각보다 가혹한데 수 천 m 바다 속의 수온이 고작 1~2℃ 정도로 알려져 있으며 냉수심 1천 m에서 수압은 수면에서보다 100배가 높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심해어들은 이런 극한 환경에서 자라온 어종인 것이죠. 

 

 


▶심해어의 독특함


심해에는 아주 작은 양의 빛만이 존재하기 때문에 이곳에 사는 어류는 어두운 곳에서도 잘 보고 먹이를 찾기 위해 대개 일반 물고기보다 큰 눈을 갖고 있습니다. 거의 빛이 들어오지 않는 깊은 심해에 사는 어류는 눈이 퇴화되었는데 이는 빛이 없으니 볼 필요가 없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또 대부분의 심해어들은 무시무시한 이빨이 입 안쪽으로 휘어져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심해에는 먹이가 부족하다 보니, 한번 먹이를 놓치면 언제 또 먹이를 찾을 지 모르기 때문에 이빨이 그렇게 진화하게 된 것이죠. 


▶동해안 해변에 심해어?



지난 7일 강원 고성군 죽왕면 문암진리 해안에 심해어인 산갈치 한 마리가 발견되었는데 이 갈치는 일반 갈치와는 다르게 무려 성인 남성 키의 두 배가 넘는 4.2m에 달했다고 합니다.



처음 발견한 사람은 "산책 중 바닷가에 이상한 것이 있어 다가가 보니 대형 갈치였다"며 "이처럼 큰 갈치를 본 것은 생전 처음"이라고 놀라워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것이 처음 해변에서 발견된 심해어는 아닙니다. 최근에 지속적으로 심해어가 해변으로 밀려들어오는 경우가 많고 그런 어종들은 다 특이한 모습을 가지고 있었다고 합니다. 


 ▶ 심해어가 해변에서 보이면 지진이 발생한다?


심해어 출현에 여러 누리꾼들은 "대지진 전조가 아니냐"며 해변에서 발견된 심해어를 불길한 징조의 시작으로 보고 있으나 전문가들은 "과학적으로 근거가 없는 이야기"라고 반박하고 있습니다. 이런 과학 전문가들이 이를 터무니 없는 이론으로 치부하는 것은 "생물들이 대규모로 움직이면 지진이 난다는 이야기는 과학적으로 규명되지 않았다"고 확신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럼 왜 해변으로 올라올까?



어재선 경동대 해양심층수학과 교수는 "심해어가 피부에 있는 박테리아를 제거하거나 심해에는 부족한 먹이를 찾기 위해, 또는 일광욕을 위해 표층에 올라온다"고 설명했습니다. 즉, 심해어라고 반드시 심해에서만 사는 것이 아니라 여러 이유로 물가로 나올 수 있다는 것이지요. 그리고 이렇게 나온 심해어들은 갑작스러운 파도에 휩쓸려 해변으로 밀려들어 올 수 있다는 것입니다. 


▶거제도에서 실제로?

 

 



2016년 8월 거제 앞바다에서 '지진어'라고 불리는 투라치가 발견이 되었던 적이 있습니다. 이를 본 거주민들은 지진이 오는 것이 아니냐며 불안해 했었죠. 그 뿐아니라 당시 발견된 개미떼의 이동 모습도 평상시와 매우 다른 모습을 보여 불안감이 한층 고조되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런 전조후에 경주에서 진도 5.8의 지진이 발생하게 되었죠. 


▶일본에서는..



일본의 지진 연구팀은 '지진어'로 불리기도 하는 심해어 일종인 '사케가시라'를 행동을 연구하여 1928년부터 2011년까지 심해어가 해변으로 밀려 올라왔거나 포획된 사례와 관련한 신문기사와 수족관 기록 등을 분석해 보았다고 합니다.


그러나 분석 결과 심해어가 발견된 총 363건의 사례 중 발견 후 지진이 발생한 경우는 약 4%인 13건에 불과했다고 합니다. 즉, 심해어가 해변에서 보인다고 반드시 지진이 일어나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죠. 


정확한 상관 관계가 없다는 가설이 조금 더 타당성이 있어 보입니다. 그러나 여전히 해변에서 심해어를 보는 것은 그다지 반가운 일은 아닐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