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에서 두 여성과 결혼한 남성, 코로나 때문에 이런 상황입니다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중동에서 두 여성과 결혼한 남성, 코로나 때문에 이런 상황입니다

연애와 결혼(Celeb)

by 와이클릭 2020. 4. 28. 10:45

본문

 

"우리 둘, 평생 함께하자"라고 하며 남자가 여자에게 하는 프로포즈를 여러 여자들에게 해도 되는 나라가 있습니다. 바로 이슬람 문화를 가진 나라들입니다. 이슬람의 경전인 쿠란에는 일부다처제를 허용하고 최대 4명까지 가능하다고 쓰여있다고 하는데요.

 

일부 무슬림들은 실제 여러 명의 부인들과 결혼하여 생활하고 있으며, 부인들 사이에서 아이도 낳아 많은 자식들을 키우고 있다고 합니다. 이들은 일부다처제가 결혼을 못한 나이 많은 여성들과, 남편과 사별한 과부 등을 구제할 수 있고, 간통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입을 모아 말하고 있습니다.

그러면 한 남편을 둔 부인들끼리 안싸울까?

 

 


한국에서는 남편이 한 눈을 팔아 다른 여자와 바람을 피운 사실을 알게되면 결국 결혼생활이 파국을 맞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남편의 외도사실을 눈치 챈 아내는 남편이 바람핀 상대 여자를 찾아가 물을 뿌리며 화를 내는 장면도 드라마에서 흔히 볼 수 있는데요. 무슬림 여성들도 남편이 바람을 피우면 일반 여성들처럼 당연히 질투를 하고, 화를 내는데요.

 


그렇다면 어떻게 일부다처제가 가능할까요? 첫번째 부인이 아이를 낳지 못하거나, 몸이 좋지 않을 경우 등 이유가 있다면 첫째부인이 허락하는 한 가능하다고 합니다. 일부 무슬림 여성들의 경우 오히려 직접 다른 여성들에게 다가가 남편이랑 결혼해달라고 요청하는 경우도 있다고 하는데요. 첫째부인이 일을 하고 있어서 아이들과 남편을 잘 챙기지 못하게 되자 아예 새로운 여성을 남편과 또 결혼시켜 함께 아이들을 돌보는 등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면서 지낸다고 합니다.

 

 

 

그리고 부인들 중 한 명이 생리를 할 경우 남편이 잠자리를 할 수 없어 밖에 나가 다른 여자와 잠자리를 하는 것보다 둘째 부인과 잠자리를 하는 것이 낫다고 말하는 여성들도 있다고 하네요. 과거 이슬람 국가에서는 부인들을 하나의 재산으로 간주하기도 하며, 부인들이 집안일을 모두 도맡아 하면 남성들은 식량채취와 농사 등 더 많은 일들을 할 수 있고, 전쟁에 나갈 아들을 낳아줄 수도 있기 때문에 부인들을 여러 명 두는 것은 부의 상징이라고 봤습니다. 

똑같이 대해주지 않으면 전 큰일나요..

 


아랍에미리트는 한국에 비해 물가가 130%정도 높고, 사막기후이기에 매우 더운 날씨이지만 11월~3월에는 한국의 가을과 비슷한 온도를 지녀 여행하기 좋다고 하는데요. 두바이의 경우 스톱오버 여행지의 최고봉으로 사막에서 낙타체험도 할 수 있고, 오픈 비치에서 인생샷도 찍을 수 있어 많은 관광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아랍에미리트의 도시입니다. 하지만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진자 수가 세계적으로 늘어나면서 두바이 역시 락다운을 시행했습니다.

 


필수 상점과 의약품을 파는 의료시설을 제외한 모든 상점들이 문을 닫았고, 외출제한도 생겨 아무나 밖에 나올 수 없다고 하는데요. 만약 피치못할 사정으로 외출을 해야 하는 경우 두바이 경찰서에서 허가를 받아야 한다고 합니다. 이에 2명 이상의 여자와 결혼한 두바이 남성들에게 비상이 걸렸다고 하는데요. 두 아내가 서로 다른 지역에 살아 공평하게 방문해야 하는데 이럴 경우 허가가 필요한지에 대한 문의가 경찰서에 심심찮게 빗발친다고 합니다. 

 

 

부인들이 따로 사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방문 횟수를 똑같이 해야하며, 부인들에게 주는 생활비 또한 똑같이 주어야 하는 등 일부다처를 시행하고 있는 남성들은 모든 부인들에게 불만이 나오지 않도록 공평하게 대해야 하는데요.

 

만약 그렇지 않을 경우 부인들이 남편에게 이혼소송을 걸어 법정에 설 수 있으며, 부인들끼리 다툼과 갈등이 심해져 되려 남편이 더 괴로울 수도 있다고 하네요. 이에 두바이 경찰은 만약 둘 중 한명을 만나고 싶지 않다면 락다운이 좋은 핑곗거리가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웃으며 받아쳤다고 합니다.

 

동남아의 대표적인 무슬림 국가인 말레이시아의 경우에도 젊은 층의 무슬림들 대부분이 일부일처제를 원하고 있으며, 혼전성관계에 대해서도 극도로 싫어한다고 하는데요. 코란에 따르면 말을 듣지 않는 아내를 남편이 체벌하여 고치라고 되어있는 등의 이유로 여러 시민단체들 또한 이슬람의 일부다처제가 반인권적인 문화라고 주장하고 있어 일부다처제의 문화가 점점 사라지고 있는 추세라고 합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