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텐션 비토 확진전 방송국 승강기에서 벌어진 충격적인 상황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업텐션 비토 확진전 방송국 승강기에서 벌어진 충격적인 상황

핫이슈 검색!

by 와이클릭 2020. 11. 30. 13:27

본문

 

그룹 업텐션 멤버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방송국 관계자들과 아이돌 그룹들이 크게 당황하고 있습니다. 


11월 30일 비토 측은 최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상황. 그러나 문제가 심상치 않은데 이는 업텐션이 확진 판정전 여러 무대를 소화했기 때문입니다. 

 

 


최근 업텐션은 9월 24일 9번째 미니 앨범 'Light UP'(라이트 업)을 발매하고 28일 MBC '쇼! 음악중심' 무대를 시작으로 29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도 출연했었습니다. 

 

 


문제는 바로 방송국의 구조에 있는데  '음악중심'의 경우 7층 대기실을 사용하는 가수들의 경우 1층 스튜디오 이동은 한 엘리베이터로 이동을 하게 되어있습니다. 이렇게 이동할 때 팀당 최소 6번 이상 승강기로 움직여야 하는데 이것을 고려해 볼때 많은 가수들이 여러번 확진자와 접촉이 있지 않았을까라고 추측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씨엔블루, 비투비 포유, 악뮤, NCT U, 후이, 스트레이 키즈, 에스파, 헨리, 노라조, 업텐션, 나띠, 우아!, 트레져, BAE173, 안다은 등이 출연했었습니다. 

 

 


현재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비토와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와 스태프 직원들은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본사는 보건당국 방침에 따라 방역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