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장에서 메이크업하고 운동하는 것이 우리 피부에 미치는 끔칙한 영향 :: 여우들이 사랑하는 모든 것

헬스장에서 메이크업하고 운동하는 것이 우리 피부에 미치는 끔칙한 영향

 

# 헬스장 메이크업이 피부에 미치는 영향

민낯을 드러내기 싫어하는 사람들은 헬스장이나 수영장에서도 메이크업 상태로 운동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행동은 피부에 굉장히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며 트러블과 염증을 일으킬 수 있게 된다고 합니다. 아래에 몇 가지 예로 소개해봤습니다. 


▶메이크업 상태로 운동을 한다면?

물론 예외는 있지만 대부분의 헬스장 운동기구들은 여러 사람들이 땀을 흘린 손으로 만졌기 때문에 자전거 손잡이, 런닝머신 등의 운동기구에는 세균과 먼지들이 굉장히 많이 달라붙어있습니다. 또한 우리는 헬스장에 도착하면 여러 다양한 운동기구를 이용하면서 땀을 흘리기 때문에 만약 운동기구를 만진 손으로 메이크업 상태의 얼굴에 가져다 대면 세균과 함께 메이크업 위로 쌓인 노폐물들이 모공 속으로 침투하면서 피부 트러블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추천글: 우엉차 효능의 11가지 요소에도 우엉이 갖고있는 부작용을 고려해야 되는 이유

 

 


한가지 더, 헬스장에서 운동할 때 수분을 보충시켜주기 위해 물 이외에도 다양한 차 종류를 드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이처럼 차는 체내 독소를 없애줘 체중감량과 내장지방을 제거해주는 효과도 있는데, 아래는 차를 포함한 식단으로 내장지방을 없애는 효과적인 방법을 알려주는 영상입니다. 운동 전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하루만에 내장지방을 제거하는 쉬운 방법(영상)>



▶메이크업 상태로 땀을 흘린다면?

헬스장의 경우 운동을 통해 땀을 빼기 위한 목적이라 에어컨을 잘 틀지 않습니다. 이렇듯 운동할 때 또는 뜨거운 햇빛에 노출되어 있을 때 우리가 땀을 흘리는 것은 자연스러운 신체반응이라 운동을 조금 하다 보면 몇 시간 안가 땀을 흘리게 되는데, 문제는 우리가 땀을 흘릴 때 피부 숨구멍 즉 모공이 열리기 시작한다는 것입니다. 모공이 열리면 흘리는 땀을 통해 노폐물을 배출할 수 있지만 메이크업 상태라면 모공이 열리는 바로 이 시점에서 메이크업제품과 피부에 쌓인 노폐물이 모공에 스며들어 피부에 안 좋은 영향을 미치게 될 것입니다. 




▶메이크업 상태로 땀을 닦아낸다면?

또 하나 문제되는 것은 체육관 수건입니다. 우리가 처음 한번만 사용할 수건이라면 상관없겠지만 수건은 땀이 날 때마다 계속해서 여러 번 사용하게 되고, 몇몇 사람들은 수건은 피부에 닿는 것을 생각하지 않고 바닥에 놔두거나 운동기구에 걸어두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메이크업 제품이 묻어있는 수건으로 계속 땀을 닦으면 피부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게 됩니다. 

이렇듯 헬스장에서 메이크업 하고 운동하는 행동은 피부에 굉장히 안 좋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메이크업을 깨끗하게 지우고 운동하는 것이 가장 현명한 방법입니다. 그렇다면 만약 정말 화장을 해야 하거나 화장을 지우지 못하는 상황일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추천글: 여드름이 있는 피부를 더욱 악화시키는 전자기기 '이것'의 알맞는 활용법






# 메이크업 상태로 운동해야 한다면?

헨 켈리 메이크업 아티스트는 헬스장에서 굳이 메이크업을 해야 한다면 몇 가지 사항을 알아둬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첫째, 마스카라는 방수기능이 있는 제품을 사용해라

운동을 하면 땀이 흐르게 되는데 만약 일반 마스카라 제품을 사용하면 이마와 눈가에 흐르는 땀에 같이 흐르면서 번지거나 지워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마스카라를 해야 한다면 땀에 지워지지 않는 워터프루프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둘째, 피부는 컨실러로 트러블만 가리는 것이 좋다

피부 트러블과 관련하여 헬스장 메이크업에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파운데이션, 베이스와 같은 피부 전체에 발라야 하는 화장품입니다. 만약 민낯을 드러내기 민망하다면 컨실러로 흉터부분만 덮는 것이 가장 좋으며, 만약 풀 페이스를 원할 때는 수분 기반의 베이스와 파운데이션 등으로 무겁지 않은 가벼운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셋째, 아이라이너도 방수기능이 있는 제품을 선택해라

아이라이너 제품 역시 마스카라처럼 땀과 함께 흘러내려 지워지기 마련입니다. 제품이 땀과 섞이면서 피부를 자극하지 않도록 아이라이너는 가벼운 리퀴드 형태의 워터프루프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헬스장이니 만큼 과도한 사용을 자제해야 합니다.


추천글: 아이라이너 그릴 때 반드시 하지 말아야 하지만 흔히 하게 되는 실수 Top7


헬스장에서 메이크업을 해야 한다면 땀과 노폐물이 쌓인 화장 상태를 오랫동안 유지하는 것은 좋지 않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운동을 끝낸 후 바로 메이크업을 지워내야 합니다. 만약 화장을 하고 나가야 한다면 헬스장에서 메이크업을 지운 후 다시 처음부터 화장을 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입니다. 


이 글이 재미있거나 유익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아래에 있는 <공감> 버튼을 한 번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osmeticsforfox

티스토리 툴바